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구와 언론




[평창올림픽 특별기고] 평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선물







2018년 02월 20일 화요일




▲ 김운회 춘천교구장
▲ 김운회 춘천교구장

2018 평창 동계올림픽,평화의 축제가 시작되었다.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에서 우리는 남과 북의 선수들이 한반도기를 함께 들고 공동 입장하는 모습을 지켜보았다.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펼쳐진 가슴 벅찬 이 장면은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이 어떤 올림픽이고 또 어떤 올림픽이어야 하는지를 상징적으로 보여주었다.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이 온 국민이 염원하는 평화와 화합의 올림픽이 되길 바란다.평창 동계올림픽이 남북 화해의 물꼬를 트이게 하고 우리 민족이 일치와 화합의 길로 나아가도록 하는 계기가 되길 진심으로 기도한다.최근의 북핵 위기 속에서 남과 북은 서로 대치하며 갈등과 분열의 길을 걸어왔다.대화는 멈췄고,국민들은 불안감에 떨어야 했다.그런데 평창 동계올림픽은 이렇게 살얼음판을 걷는 듯 한 갈등과 위기 상황 속 있던 우리에게 평화와 화합의 기회를 선물해 주었다.

우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선물을 이미 보고 느끼고 있다.올림픽을 계기로 남과 북이 만나 서로 대화하기 시작하였고,이를 바탕으로 북한의 선수단과 응원단·예술단이 파견되었다.개막식에 남북이 공동으로 입장하고,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이 구성되는 등의 구체적인 성과를 이루었다.올림픽이라는 공통분모를 통해 꽁꽁 얼어붙어 있던 남북 관계에 조금씩 온기가 느껴지기 시작한 것이다.

그동안 이루지 못했던 것을 올림픽이 이루어 준 것이다.그야말로 ‘선물’이라고 할 수 있다.

평창 동계올림픽이 선물해 준 이 소중한 기회를 놓쳐서는 안 되겠다.평창 동계올림픽을 한반도의 갈등 상황을 해소하고 평화를 정착시키는 전환점으로 삼아야 한다.

평창 동계올림픽이라는 공통분모를 통해 남과 북이 서로 만나고 대화하고 무엇인가를 이루어 나갔

던 것처럼,올림픽 이후에도 남과 북이 서로의 또 다른 공통분모를 잘 찾아가며 만남과 대화를 이어나가고 확대해 나가야 하겠다.그럴 때 평창 동계올림픽은 전 세계인에게 평화의 올림픽으로 오래도록 기억될 것이다.

끝으로 평창 동계올림픽을 평화의 축제로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하는 모든 국민들,특히 강원도민들에게 감사드린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묵묵히 봉사하는 자원봉사자들,각자의 자리에서 친절한 마음,성실한 자세로 손님을 맞이하는 강원도민들의 헌신과 배려들,그 밖에 각계각층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염원과 노력들이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을 평화의 축제로 채워가고 있다.모든 분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평창 동계올림픽이 평화의 축제로 잘 마무리되길 기도로 응원한다.




원본링크: http://www.kado.net/?mod=news&act=articleView&idxno=898846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평창올림픽 특별기고] 평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선물 2018.02.20 370
공지 [사목교서-춘천교구] 성경 말씀의 참뜻 이해하고 실천하자 2016.11.25 683
1607 춘천 가톨릭문우회 ‘주님보셔요’ 펴내 2007.06.28 9808
1606 김운회 주교 자선주일 담화 2014.12.24 9595
1605 [강원포럼]청양(靑羊)의 기운으로 하나 되는 해 2015.01.05 8635
1604 춘천교구 설악동본당, 도시본당과 교류 적극 나서 2007.06.28 8539
1603 말레이시아 한인천주교회를 찾아서 2007.12.06 8456
1602 춘천 소양로성당(등록문화재 제161호) 2007.06.28 7996
1601 강원도 홍천 내면본당 용영일 신부 성전 짓는 이야기 2007.06.28 7977
1600 춘천교구 밀알재활원 생활재활교사 모집 2011.08.18 7494
1599 춘천교구 포천본당 설립 50주년 2007.06.28 7273
1598 춘천ㆍ함흥교구 한국전쟁 순교자 시복시성 추진 2007.07.23 7183
1597 눈꽃마을 고봉연 신부의 겨울 이야기 2007.06.28 7104
1596 제84차 풍수원 성체현양대회 열어 2007.06.28 7068
1595 신자들과 화합 다지고 겨울올림픽 유치 기원 2007.06.28 7030
1594 춘천교도소 재소자 7명 세례받아 2008.01.10 7024
1593 [근대문화유산] 옛 포천성당(제271호) 2008.01.10 6972
1592 [인터뷰]“교회의 사명인 봉사 통해 이웃에게 다가갈 것” 2015.03.25 6885
1591 원주교구·춘천교구 공동 제85차 풍수원 성체현양대회 2008.05.30 6847
1590 20세기 순교자 현양은 후손의 도리 2007.07.23 6809
1589 [위령기도를] 춘천교구 김학배 신부·김승배 강원지사장 부친 2012.01.11 6748
1588 춘천교구 설악동본당 ‘사랑하는 아내에게’ 행사 2007.06.28 653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