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구와 언론

조회 수 17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슈테혀 주교의 바티칸 라디오 강론 묵상집 장익 주교가 옮겨

 
‘운명의 괄호’를 푸는 ‘부활의 수학 방정식’



2018. 04. 01발행 [1458호]



이 사람은 누구인가

라인홀트 슈테혀 주교 지음 / 장익 주교 옮김

분도출판사 / 1만 2000원




주님 부활의 기쁨을 전하는 것은 결코 쉽지 않다. 엠마오로 가는 길에 부활한 주님을 만난 제자들에게도, 고대 문화의 한복판 식자층과 장사꾼들이 뒤섞인 아테네에서 설교한 터키 사람 바오로 사도에게도, 혼란스러운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우리에게도.

오스트리아의 덕망 높은 주교였던 라인홀트 슈테혀(1921~2013)는 자신이 고안해낸 ‘부활의 수학 방정식’으로 부활에 대한 이해를 극적으로 돕는다. 모든 인간에게는 삶을 테두리 짓는 커다란 ‘운명의 괄호’가 주어진다. 그 안에는 수많은 성취와 좌절, 성공과 실패, 희망과 절망, 고통과 사랑, 삶과 죽음이 담긴다. 이는 모두 우리가 알아보지 못하는 무수한 미지수로 구성된다. 우리는 모두 운명의 괄호를 푸는 삶을 산다. 행복과 기쁨이 있는 삶 속에도 우리는 힘들 때나 슬플 때, 좌절을 경험할 때 언제든 거기에 마이너스(-)를 긋고 싶어지기도 하고, 극단적인 선택이라는 부정적인 결론을 맞이하기도 한다.

그러나 슈테혀 주교의 ‘부활의 수학 방정식’에 따르면, 하느님은 세계사의 가장 결정적인 아침에 예수님의 죽음을 통해 운명의 괄호 맨 앞에 플러스(+)를 붙여주셨다. 그 결과(=)는 ‘구원’. 이로써 인간의 운명 괄호는 비극과 파멸이 아닌, 구원으로 말미암아 위로 들어 올려진다. 부활은 인간이 다 헤아릴 수 없는 ‘하느님의 산수’. 그러므로 거듭되는 불행과 좌절에도 부활의 신비를 믿고 따른다면 모든 것은 플러스가 되는 것이다.

본문 내용은 슈테혀 주교가 2002~2005년 바티칸 라디오에서 강론한 묵상 내용을 옮긴 것이다. 장익(전 춘천교구장) 주교의 유려한 번역이 글의 매력을 더해주는 책이다.

슈테혀 주교는 ‘부활 공식’에 앞서 예수의 수난사를 들려준다. 인간적으로 보자면 극도의 공포와 불안감에 있었을지도 모를 예수. 겟세마니 동산에서 어떠한 마음으로 번민하며 최후의 기도를 바쳤을지, 본시오 빌라도 앞에 끌려간 자리에서 초조한 율법 사제들과 증인들의 엇갈린 진술이 어떤 장면을 낳았는지 등 2000년 전 예수 수난기가 슈테혀 주교의 풍부한 표현력의 힘을 얻어 마치 영화처럼 펼쳐진다.

슈테혀 주교는 주님은 수난과 부활을 통해 ‘그럼에도 사랑’이란 감격스러운 실증을 보여준다고 말한다. 이는 주님께서 “가능하다면 이 잔을 저에게서 거두어 주십시오. 그러나 제가 원하는 대로 하지 마시고 아버지께서 원하는 대로 하십시오”라고 바친 기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는 가장 위대한 사랑이며, 두려움을 무릅쓰고 “네”하는 사랑, 가장 결연하고 용감한 마음이다.

여전히 이 세상에서 통하는 것은 돈과 권력, 시기와 증오, 협잡이다. 그럼에도 하느님은 외아들을 극한의 고통인 죽음으로 내어놓음으로써 인류에 대한 사랑을 전했다. 그 고통은 우리에게는 경이로운 구원의 노랫가락이 됐으며, 온 하늘이 바이올린으로 가득해지는 궁극의 기쁨이 됐다.

슈테혀 주교는 오늘날 우리가 ‘부활의 불빛’을 전하는 사도로서 어두운 구석, 그늘져 가는 마음을 비추는 ‘등대’가 돼 달라고 당부한다. 그러면 분명 우리 모두에게 주어진 운명의 괄호 앞에 하느님이 새겨주는 플러스(+)가 생길 것이다.



이정훈 기자 sjunder@cpbc.co.kr
원본링크: http://www.cpbc.co.kr/CMS/newspaper/view_body.php?cid=715514&path=201803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1409 가톨릭신문 [청소년사목 탐방] 춘천교구- 속초 교동본당 주일학교 소개 2017.04.06 286
1408 가톨릭신문 [청소년사목 탐방]춘천교구- 특징적인 청소년사목 프로그램 2017.04.06 262
1407 가톨릭신문 [청소년사목 탐방]춘천교구 청소년국장을 만나다- 최창덕 신부 2017.04.06 262
1406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영동지역에 사목센터 문 열어 2017.04.06 333
1405 강원일보 "탄핵 심판 선고 결과 겸허히 받아들이고 새로운 전기 맞아야" 2017.03.14 253
1404 가톨릭평화신문 춘천교구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 개최 기원 기도운동 나서 2017.02.28 269
1403 가톨릭평화신문 [동정] 은퇴 감사미사, 27일 춘천 죽림동성당 2017.02.28 380
1402 도민일보 천주교 춘천교구 올림픽 성공 개최 기도 운동 2017.02.28 305
1401 가톨릭평화신문 발달장애 작가 한부열 개인전, 30㎝ 자로 독특한 시각 표현 2017.02.28 291
1400 강원일보 양완모 신부 원로사제 감사미사 2017.02.28 285
1399 도민일보 도청소년 수련관장 취임식 2017.02.28 281
1398 기타 예수님 누울 구유에 새끼 낳은 유기견 2017.02.17 424
1397 가톨릭신문 [사제인사] 춘천교구 2017.02.15 459
1396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청년신앙학교, 청년들 ‘사회교리’ 통해 세상을 보다 2017.02.15 1106
1395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 개최 기도운동 2017.02.15 278
1394 강원일보 평창올림픽 성공 개최 기도운동 2017.02.15 288
1393 강원일보 [인사]천주교 춘천교구 2017년 2월 13일 2017.02.15 330
1392 도민일보 천주교 춘천교구 사제 정기인사 2017.02.15 432
1391 가톨릭평화신문 설 선물과 차례상만큼은 우리 농산물이 제격 2017.01.20 326
1390 가톨릭평화신문 춘천 청소년국·사제단, 청년 신앙학교 2월 10~12일 2017.01.20 260
1389 강원일보 [포토뉴스]속초 교동성당 연탄 5,000장 기증 2017.01.20 553
1388 강원일보 천주교 춘천교구 청년신앙학교 2017.01.20 267
1387 가톨릭신문 2월 10~12일 춘천교구 청년신앙학교-24일까지 신청 2017.01.20 216
1386 강원일보 [마음의창]이 세상 모든 어머니께 -박종수 신부 2017.01.06 357
1385 강원일보 “사랑과 은총 가득한 한 해 기원” 2017.01.04 222
1384 강원일보 천주교 춘천교구 겨울신앙캠프 2017.01.04 278
1383 가톨릭신문 서울·의정부·춘천교구장 신년메시지 발표 2016.12.29 262
1382 가톨릭신문 춘천교구청 사제단, 빈첸시오회에 1079만원 전달 2016.12.29 450
1381 가톨릭평화신문 춘천 교구청 사제단, 자선기금 전달 2016.12.29 284
1380 가톨릭평화신문 사형제도 존폐는 인간 생명 존엄성의 문제 2016.12.29 237
1379 가톨릭평화신문 아기 예수님의 빛으로 어지러운 세상을 비추자 2016.12.29 222
1378 강원일보 성당·교회마다 성탄 미사·예배 열려 2016.12.29 249
1377 강원일보 [종교계 성탄절 축하 메시지] 김운회 천주교 춘천교구장 2016.12.29 214
1376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사회사목국 ‘사형제도 폐지 기원 토크 콘서트’ 2016.12.29 272
1375 가톨릭신문 춘천 사목국 성경부, 성경 완필자 축복장 수여 2016.12.29 239
1374 도민일보 연말 가정 가득 평화와 기쁨을 2016.12.29 222
1373 도민일보 “어떠한 어둠도 희망을 꺾을 수 없다” 2016.12.29 193
1372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임당동본당 부설 강릉 소화유치원 50주년 2016.12.16 457
1371 가톨릭평화신문 대림 특강 - 우리의 삶 안에 오시는 예수 그리스도 - 김운회 주교(춘천교구장) 2016.12.16 259
1370 가톨릭평화신문 자비·애덕, 삶의 영원한 실천 과제 2016.12.16 212
1369 강원일보 도-도종교평화協 업무협약 2016.12.12 199
1368 도민일보 천주교 춘천·원주교구 사제·부제 서품식 2016.12.12 443
1367 도민일보 강원시국대회 사상 최대 촛불 켠다 2016.12.12 224
1366 가톨릭신문 국내외 교회 잇따라 시국선언-춘천·제주·전주교구도 힘 모아 2016.11.25 340
1365 가톨릭평화신문 [사목교서-춘천교구] 성경 말씀의 참뜻 이해하고 실천하자 2016.11.25 899
1364 가톨릭평화신문 “깨끗한 사회 이룰 때까지 함께 기도하자” 2016.11.18 273
1363 가톨릭평화신문 자비의 특별 희년 20일 그리스도 왕 대축일에 막 내려 2016.11.18 322
1362 가톨릭평화신문 제3회 가톨릭 영화제 출품작, 춘천 스무숲성당에서 상영 2016.11.18 304
1361 강원일보 “관련자 전원 수사…박 대통령 퇴진”-천주교 춘천교구 시국미사 봉헌 2016.11.17 381
1360 도민일보 천주교 춘천교구 국정농단 규탄 거리행진 2016.11.15 280
1359 기타 정의구현 춘천교구사제단, 민주회복 시국미사후 행진 2016.11.15 327
1358 기타 NEWS1 포토뉴스-십자가든 사제들 촛불까지 들었다 2016.11.15 320
1357 기타 촛불 행진하는 춘천교구 사제들 2016.11.15 335
1356 강원일보 천주교 춘천교구 시국미사 봉헌 2016.11.15 312
1355 강원일보 전통 기법에 서양화 기술 접목 이콘 전시회 2016.11.10 397
1354 강원일보 13일 자비의 희년 폐막미사 2016.11.10 276
1353 도민일보 이기범 신부가 마라톤 뛰게된 사연은? 2016.11.08 564
1352 기타 [人_터_view] “사랑은 오직 실천, 말이 아니라 삶으로 보여줄 뿐” 2016.10.31 371
1351 기타 창간 1주년 특별인터뷰- 춘천교구장 김운회(루카) 주교 2016.10.31 356
1350 가톨릭평화신문 사제는 뛰고 신자는 선교하며 성전 건립 기원-우두성당 2016.10.27 562
1349 가톨릭신문 ‘성전건립 성공 기원’ 마라톤 풀코스 완주한 춘천교구 우두본당 주임 이기범 신부 2016.10.27 340
1348 가톨릭신문 [전시단신] 춘천교구 김현신 신부 사진전… 11월 24일까지 김포 알마 아트 2016.10.19 411
1347 도민일보 사제의 맑은 시선으로 본 바다·산·들-춘천교구 김현신 요셉신부 사진전 2016.10.13 610
1346 가톨릭평화신문 춘천교구 김현신 신부 사진전, 11월 24일까지 2016.10.13 305
1345 가톨릭평화신문 재속 프란치스코회, 이광재 신부 현양 사업에 1억 5000만 원 2016.10.11 270
1344 가톨릭평화신문 참된 주님 말씀 깨닫고 기쁜 소식 전한 반세기-운교동성당 50주년 2016.10.11 349
1343 가톨릭평화신문 ‘영혼의 쉼터’ 축복 예수회 건립 피정의 집 2016.10.11 374
1342 가톨릭신문 재속프란치스코회, 춘천교구에 기금 전달 2016.10.11 223
1341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명도학당’ 4년 만에 다시 문 열어 2016.10.11 303
1340 가톨릭신문 원주·춘천교구, 병인순교 150주년 기념 공동 심포지엄 개최 2016.10.11 28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7 Next
/ 2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