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구와 언론



춘천교구 성직자 묘역·양양본당, 성지로 선포



2017. 10. 01발행 [1434호]














▲ 양양성당.


춘천교구는 17일 죽림동주교좌본당 교구 성직자 묘역과 양양본당을 새 성지로 선포했다.

교구 성직자 묘역은 교구에서 사목하다 선종한 사제들과 6ㆍ25 전쟁 때 희생된 순교자들이 묻힌 곳이다. 묘역에는 춘천교구 초대 교구장을 지낸 구인란(Thomas F. Quinlan) 주교를 비롯해 한국 전쟁을 겪고 희생당한 고 안토니오(Antony Collier, 성 골롬반 외방선교회)ㆍ라 파트리치오(Patrick Reilly)ㆍ진 야고보(James Maginn) 신부의 유해와 북한 지역에서 순교한 백응만(다마소)ㆍ 김교명(베네딕토)ㆍ이광재(티모테오) 신부 묘와 손 프란치스코(Francis Canavan) 신부 가묘가 있다.

양양본당은 1921년 영동지역 첫 본당으로 설립된 곳이다. 휴전선과 가장 가까운 사목지로 해방 후 종교 탄압과 전쟁 속에서도 신자들을 돌봤다. 특히 1939년 부임한 이광재 신부는 해방 후 종교 탄압이 심해지자 성직자와 수도자들이 월남하도록 도왔다. 정작 자신은 “함께하던 양들을 두고 떠날 수 없다”며 월남하지 않았다.

춘천교구장 김운회 주교는 성지 선포 교령을 통해 “두 곳은 6ㆍ25 전쟁 당시 선교 사제와 본당 사제로 살면서 ‘착한 목자는 양들을 위하여 자기 목숨을 내놓는다(요한10,11)’는 주님 말씀을 실천하고 헌신하던 사목지이자 그분들이 묻히신 성스러운 곳”이라고 밝혔다.


이정훈 기자 sjunder@cpbc.co.kr
원본링크: http://www.cpbc.co.kr/CMS/newspaper/view_body.php?cid=696908&path=201709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평창올림픽 특별기고] 평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선물 2018.02.20 241
공지 [사목교서-춘천교구] 성경 말씀의 참뜻 이해하고 실천하자 2016.11.25 536
1558 [동해]묵호성당 설립 70주년 기념 미사 봉헌 2018.07.12 62
1557 춘천교구 조철희 신부 첫 앨범 ‘주님의 숨 나의 쉼’ 2018.07.11 77
1556 제95회 풍수원 성체현양대회 2018.06.01 194
1555 횡성 풍수원성당 성체현양대회 봉헌 2018.06.01 140
1554 서석성당 설립50주년 기념미사 2018.06.01 117
1553 춘천교구, 평화상조와 업무협약 맺어 2018.05.25 79
1552 춘천교구 제22회 청소년 성경잔치 2018.05.25 67
1551 성소 꿈나무 한자리 모여 ‘하느님 부르심’ 체험 2018.05.25 63
1550 춘천교구 물치본당 감사미사 2018.05.25 65
1549 성혈대축일 기념 성체성사 신비 되새긴다 2018.05.25 53
1548 천주교 석가탄신일 축하메시지 2018.05.25 45
1547 도내 천주교 신자 증가 2018.04.18 194
1546 세월이 지나도 잊히지 않는 세월이 있음을… 2018.04.18 143
1545 다채로운 선율로 감동 선사, 춘천교구 문화홍보국 2018.04.18 168
1544 [성소주일 특집] 늦깎이 응답자에게 듣는다 2018.04.18 112
1543 전국 교구,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모행사 마련 2018.04.18 81
1542 춘천교구 문화특강… 영동지역서 처음 열려 2018.04.18 70
1541 천주교 춘천교구 '성유 축성 미사' 2018.04.05 98
1540 [부활절 메시지]“온갖 어둠 걷어낸 부활의 빛 세상에 돌봄·사랑 일깨우길” 2018.04.05 80
1539 천주교 춘천교구 보령의료봉사상 본상 2018.04.05 9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