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회 소식

성 프란치스코의 지하 무덤 경당이 24시간 웹 카메라로 (실시간)  생중계되고 있습니다.

3개월 만에 천 육백만명이 넘는 전 세계인들이 다녀갔습니다.

홈피에는 성 프란치스코의 전구를 청하는 기도도 적게 되어 있는데

얼마 전에 프란치스코 교황님도 방문하여 기도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살았을 때에는 자신의 몸 전체를, 그리고 대 자연까지도 기도의 도구로 이용한 프란치스코,

이제는 죽은 뒤에도 컴퓨터 인터넷 망을 통해서까지 기도하도록 이끌어 줍니다.

실제 우리가 홈피에 올린 기도는 다음 날, 인쇄하여 무덤 위에 올려 놓고

프란치스코의 전구를 청한 뒤, 문서고에 저장한다고 합니다.

지금 프란치스코의 육신이 석관에 모셔진 장소를 실시간으로

보고 싶은 분, 그 앞에서 잠시 머무르고 싶은 분은 2초만 기다리십시오.

바로 화면이 뜹니다.

 

 

 

http://www.sanfrancescopatronoditalia.it/webcam_tomba_san_francesco.php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종식을 위하여 다함께 기도를 바칩시다. 문화홍보팀 2020.03.25 348
공지 전례력] 2017년 이동 축일과 특별 주일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6.06.16 5265
» 프란치스코 성인의 무덤을 실시간으로 보며 기도하기 홍기선 2013.07.12 28937
712 [담화] 제18차 세계 병자의 날 교황 담화문 홍보실 2010.01.28 5323
711 교황님......프란치스코? 프란치스코 1세 ? 어느 것이 맞지요???? file 홍기선 2013.03.14 5309
710 주교회의 교육위, 올해 첫 교육주간 제정 주보편집실 2006.05.19 5304
709 교황청 새 국무원장에 타르치시오 베르토네 추기경 주보편집실 2006.07.04 5300
708 [주교회의] 일본 삿포로서 한일 양국 주교들의 열세 번째 만남 주보편집실 2007.11.15 5295
707 "복음의 기쁨" 맛보기 홍기선 2013.11.30 5294
706 교황님의 2008년 2월 기도 지향 주보편집실 2008.01.30 5292
705 [주교회의] 제26회 인권주일 담화문 발표 주보편집실 2007.12.06 5288
704 교황청 일치평의회 의장 발터 카스퍼 추기경 방한 주보편집실 2006.07.19 5285
703 [가톨릭신문] 배아복제 허용 법률안 상정 '초읽기' 2007. 5. 13 주보편집실 2007.05.16 5278
702 [주교회의] 세계청년대회 십자가와 성모성화, 임진각 순회 주보편집실 2007.03.07 5272
701 [가톨릭신문] 한국 가톨릭대사전 교황에 봉정 주보편집실 2006.10.18 5262
700 [평화신문] 영육건강 알뜰 피서지-동해안 (강원 영동지역) 주보편집실 2006.07.18 5247
699 [주교회의] 우리나라는 실질적으로 사형폐지국 주보편집실 2007.10.11 5236
698 [평화신문] 한국천주교회, 첫 청각장애인 부제 탄생 주보편집실 2006.07.18 5212
697 [주교회의] 연간 300만 명 낙태, 신생아의 7배 주보편집실 2007.09.12 5201
696 [교황청 공보실 공지] 훈령 「보편 교회」(Universae Ecclesiae)에 관한 교황청 공보실 공지 문화홍보국 2011.07.08 5192
695 [담화] 2010년 해외 원조 주일 담화문 홍보실 2010.01.27 5188
694 [주교회의] 제1회 한국청년대회(KYD), 8월 18~21일 제주서 개최 file 주보편집실 2007.07.25 518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