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회 소식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16> 발행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16> 발행

- 주일미사 참여율 하락, 혼인 감소... 첫영성체, 견진·병자·고해 성사는 증가 -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의장 김희중 대주교)는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16>를 2017년 4월 5일자로 발행하였다.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16>에 따르면 2016년 12월 31일 현재 전국 16개 교구가 집계한 신자 수는 5,741,949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년도 5,655,504명에 비해 1.5%(86,445명) 증가한 인원이다. 총인구 대비 천주교 신자 비율은 총인구 52,857,893명 가운데 10.9%로 나타났다(총인구는 행정안전부 집계 주민등록인구와 법무부 집계 외국인 등록 인구 합계이다). 
※ 2016 한국 천주교회 통계 본문, 분석 자료는 첨부파일 참조

남녀 신자 비율은 남자 42.3%(2,429,195명), 여자 57.7%(3,312,754명)로 집계되었다. 0-29세까지는 남성 신자 비율이 약간 높다가 30세부터는 모든 연령대에서 여성 신자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연령별 신자 비율은 55-59세가 10.0%(571,439명)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어 45-49세(9.0%), 50-54세(8.9%), 60-64세(7.9%) 구간도 비율이 높았다. 65세 이상 노인 신자 비율은 전체의 17.4%(998,103명), 19세 이하 신자 비율은 전체의 10.1%(582,863명)로 나타났다.

교구별 신자 비율은 서울대교구(26.5%), 수원교구(15.4%), 인천교구(8.8%), 대구대교구(8.7%), 부산교구(7.9%), 광주대교구(6.3%), 대전교구(5.5%), 의정부교구(5.2%) 등으로 나타나 2015년과 거의 변화가 없었다. 수도권 교구(서울, 인천, 의정부, 수원)에 소속된 신자는 3,207,992명으로 전체 신자의 55.9%를 차지했다. 지역 인구 대비 신자 비율(복음화율)은 서울 15.3%, 제주 11.7%, 청주 11.7%, 인천 11.6%, 대구 11.0%, 수원 10.9% 등으로 집계됐다. 교구별 신자 증가율은 제주(2.5%), 수원(2.1%), 대전(2.0%), 춘천(1.7%), 인천(1.6%) 순으로 높았다.

본당(사제가 상주하는 본당 사목구)은 1,719개(전년 대비 13개 증가), 공소는 740개(전년 대비 21개 감소)로 집계되었다. 신설 본당 수는 수원교구 5개, 원주·대구 교구 각 2개, 대전·청주·안동·군종 교구 각 1개다. 공소는 군종교구에서 17개, 광주대교구 2개, 춘천·부산·마산·안동 교구에서 1개씩 감소하였으며, 청주·전주 교구에서는 1개씩 신설되었다.

성직자는 추기경 2명을 포함해 주교 39명, 한국인 신부 4,998명, 외국인 신부 164명 등 모두 5,201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년도 5,129명에서 72명이 증가한 결과다. 교구 소속 신부는 4,264명으로 전체 신부 수의 82.5%를 차지한다. 서울대교구가 860명으로 교구 신부가 가장 많았으며, 대구 501명, 수원 476명으로 그 뒤를 따랐다. 2016년에 사제품을 받은 교구 신부는 모두 109명이다. 연령별로는 35-39세 사제들이 16.3%로 가장 많았고, 40-44세가 16.0%, 45-49세는 15.2%로 나타났다. 65세 이상 사제들의 비율은 11.7%(498명), 원로 사목자는 전체의 7.5%(321명)로 나타났다.

교구 신부 1인당 평균 신자는 1,347명으로 전년도 1,350명에 비해 3명 감소하였다. 교구별로는 수원교구(1,860명), 서울대교구(1,769명), 인천교구(1,600명), 제주교구(1,580명) 순으로 사제 1인당 신자 수가 높게 나타났다.

사목 유형별로 보면, 사제들은 본당 사목 51.5%(2,194명), 특수 사목 23.9%(1,020명), 국내외 연학 4.0%(171명), 교포 사목 4.0%(169명), 해외 선교 2.5%(107명), 군종 2.3%(99명)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본당 사목 사제 비율은 2008년부터 꾸준히 감소하는 반면, 특수 사목과 해외 선교 비율은 증가하는 추세로 나타났다. 신학생(사제 지망자) 수는 1,421명으로, 전년도보다 49명 감소하였다. 

수도자는 남자가 46개 수도회 1,564명, 여자가 123개 수도회 10,170명으로 집계되었다. 남녀를 합쳐 169개 수도회에서 11,734명이 수도생활을 하고 있다. 남녀 수도자의 비율은 13.3% 대 86.7%로 나타났다. 사도직 활동 분포를 보면, 남자 수도자는 종사자 682명 가운데 사회복지기관 24.2%(165명), 교회기관 11.1%(76명), 교육기관 11.0%(75명), 전교활동 10.7%(73명) 순으로, 여자 수도자는 종사자 6,561명 가운데 전교활동 30.8%(2,023명), 사회복지기관 21.9%(1,435명), 교육기관 9.8%(640명), 의료기관 9.0%(590명) 순으로 종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녀 모두 전교활동과 사회복지기관 종사자 비율이 소폭 감소하고, 교육기관과 특수사도직 종사자 비율이 소폭 증가하였다.

수도자가 되려는 수련자는 남자 91명, 여자 300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년과 비교해서 남자 수련자는 54.2%(32명) 증가, 여자 수련자는 10.4%(35명) 감소하였다.

2016년에 세례를 받은 사람은 111,139명으로 전년보다 4.3%(5,004명) 감소했다. 남자는 60,937명으로 전년 대비 1.3%(763명) 증가한 반면, 여자는 50,202명으로 10.3%(5,767명) 감소하였다.

세례 유형은 유아 세례 21.2%(23,528명), 어른 세례 73.8%(81,998명), 대세 5.1%(5,613명)로 나타났다. 최근 10년 동안 유아 세례 비율은 증가, 어른 세례 비율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 영세자는 전년과 비교할 때 15-24세와 80세 이상을 제외한 대부분이 감소하였는데, 특히 30-34세는 17.8%, 35-39세는 16.1% 감소하였다.

혼인 건수는 총 17,331건(성사혼 6,618건, 관면혼 10,713건)으로 전년 대비 8.8%(1,681건) 감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성사혼 가운데 비가톨릭 그리스도교 신자와의 결혼인 혼종혼은 37건(0.6%)으로 집계되었다.

주일미사 참여율은 전년보다 감소한 19.5%로 나타났다. 반면 첫영성체를 비롯한 성사 참여자의 수는 전반적으로 전년보다 많아져, 첫영성체는 4.9%(20,504명), 고해성사(판공성사 포함)는 4.7%(4,483,072명), 병자성사는 4.9%(20,504명), 견진성사는 1.9%(52,819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판공성사는 전체 대상자 중에서 부활 때 31.7%, 성탄 때 30.1%가 성사를 받은 것으로 집계되었다.

주일학교 학생 수는 초등부 95,636명(남 46,458명, 여 49,178명), 중등부 31,464명(남 15,656명, 여 15,808명), 고등부 20,791명(남 10,467명, 여 10,294명)이다. 주일학교 대상자 중 초등부는 62.0%, 중등부는 32.1%, 고등부는 16.4%만이 주일학교에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일학교 전체 인원은 전년 대비 감소하였으나 학생 비율은 소폭 증가하였다.

주교회의는 매년 12월 31일을 기준으로 한국 천주교회 현황을 집계하고 있다. <한국 천주교회 통계>는 전국 16개 교구, 7개 가톨릭대학교, 169개 남녀 수도회·선교회·재속회 현황을 전수 조사한 자료이다. 현행 통계는 세례와 교적을 근거로 집계되므로, 응답자가 스스로 종교를 선택하여 응답하는 방식의 국가 ‘인구주택총조사’ 표본 집계와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이에 주교회의는 지난 3월 2017년 춘계 정기총회에서 교적 중심 통계의 정확도를 개선할 필요성에 공감하고, 그 방안을 추후 논의하기로 하였다.

자료출처: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미디어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 차별금지법안에 대한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생명윤리위원회 성명서 문화홍보국 2020.09.08 36
51 2020년 피조물 보호를 위한 기도의 날 담화 영상 문화홍보국 2020.08.31 34
50 베드로 성금의 의미, 목적, 사용, 그리고 교회법 제1271조에 따른 기여에 관한 교황청 국무원의 업데이트 공지 문화홍보국 2020.06.25 44
49 [사진, 영상] 제23회 가톨릭 미술상 시상식 문화홍보국 2020.06.16 28
48 [교황청 온전한 인간 발전 촉진을 위한 부서] 「찬미받으소서」 특별 기념의 해 문화홍보국 2020.06.05 45
47 [공모] 제15회 가톨릭 환경상 공모 file 문화홍보팀 2020.06.03 38
46 [공모]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님 탄생 200주년 희년’ 주제 공모 file 문화홍보팀 2020.06.03 740
45 2020년 환경의 날 담화 문화홍보국 2020.05.27 34
44 기후 위기, 지금 당장 나서야 합니다 문화홍보국 2020.05.12 66
43 [교황청립 생명학술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긴급 상황에 대한 공지 문화홍보국 2020.05.12 62
42 ‘기도와 단식과 자선 실천의 날’(2020년 5월 14일) 안내 문화홍보국장 2020.05.12 217
41 5월 16-24일은 기후 위기에 응답하는 ‘찬미받으소서 주간’ 문화홍보국장 2020.05.12 75
40 주교회의,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정책 질의서 답변 발표 file 문화홍보국장 2020.04.08 274
39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에 대한 주교회의 생명윤리위원회의 입장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9.04.12 893
38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한국 천주교회의 호소문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7.08.18 1895
37 [성명서] 신고리 5,6호기 공사 중단과 관련된 공론화를 어떻게 볼 것인가?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7.08.18 1777
36 [신앙교리성성 훈령] 주교회의 교리위원회 설립의 필요성에 관한 훈령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7.08.18 1142
»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16> 발행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7.04.20 1163
34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작성에 관한 지침과 해설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7.04.20 347
33 2017년 명도회 장학금 인재 양성 지원 대상자 알림 문화홍보국(언론/홍보) 2017.02.17 34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