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의 희망 안에서' 살아가는 천주교 춘천교구

춘천교구 사이트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주님의 평화가 함께하기를 기도합니다.

주교회의

[메시지] 2022년 부처님 오신 날에 불자들에게 보내는 경축 메시지

by 문화홍보국 posted May 04,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교황청 종교간대화평의회 
2022년 부처님 오신 날에 불자들에게 보내는 경축 메시지
(2022년 5월 8일)


희망찬 회복을 위하여 함께하는 불자들과 그리스도인들

친애하는 벗들인 불자 여러분, 

1. 부처님의 탄생과 열반과 깨달음을 기념하는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교황청 종교간대화평의회는 전 세계 불자 여러분의 공동체에 진심 어린 인사를 전합니다. 

2. 인류가 수많은 위기를 직면하고 있는 때에 우리는 이 경축 메시지를 씁니다. 3년째 계속해서 전 세계 사람들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시작된 좀체 끝이 보이지 않는 보건 위기의 볼모로 잡혀 있습니다. 생태 위기와 관련된 잦은 자연재해는 지구에서 함께 살아가는 시민인 우리의 나약함을 드러내 보여 주고 있습니다. 갈등은 계속해서 무고한 이들이 피를 흘리게 하고 사방에서 고통을 불러일으킵니다. 안타깝게도 폭력을 정당화하려고 종교를 이용하는 이들이 여전히 존재합니다. 프란치스코 교황께서는 비탄에 잠겨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 “인류는 학문과 사상에서 그리고 수많은 아름다운 것에서 큰 진보를 이룬 것에 자부심을 느낍니다. 그러나 평화를 이루는 데에는 퇴보하고 있습니다. …… 이러한 사실에 우리는 모두 수치심을 느껴야 합니다”(프란치스코, 교황청 동방교회성 정기 회의 참석자들에게 한 연설, 2022.2.18.).

3. 이러한 위기가 불러온 비극에 대처하는 데에 연대의 조짐들이 보이지만, 지속적인 해결책의 모색은 여전히 지난하기만 합니다. 물질적 부를 추구하며 영적 가치들을 저버리는 일은 사회에 전반적인 도덕적 쇠퇴를 가져왔습니다. 불자와 그리스도인으로서 우리는 화해와 회복을 찾아 나서는 인류를 지탱할 동력을 우리의 종교적 도덕적 책임감에서 얻어야 합니다. 자기 종교의 고결한 원칙들에서 힘을 얻는 종교인들은 작은 등불일지언정 희망의 등불이 되도록 아낌없는 노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그 희망의 등불은 수많은 과오와 고통을 야기하는 영적 공허를 이겨내도록 인류를 이끄는 길을 언제나 밝혀 줍니다. 

4. 부처님과 예수 그리스도님께서는 비록 각자 다른 길을 통해서지만, 당신들을 따르는 이들을 초월적 가치로 이끌어 주십니다. 부처님의 고결한 진리는 고통의 기원과 이유를 설명하며 고통을 멈추는 팔정도(八正道)를 제시합니다. “그것은 갈애(渴愛)를 남김없이 빛바래게 하고 소멸시키며, 포기하고 놓아버리며, 벗어나고 집착하지 않는 것입니다”(초전법륜경[初轉法輪經, Dhammacakkappavattanasutta], 56.11). 우리가 그 가르침을 실천한다면, 그 가르침은 탐욕과 권력 행사로 이어지는 끊임없는 욕심에 대한 치유책이 됩니다. 복음은 결코 폭력을 해답으로 제시하지 않습니다. 예수님께서 선포하신 참행복은, 고삐 풀려 날뛰는 세상에서 우리가 영적 가치를 우선시함으로써 어떻게 회복되는지를 보여 줍니다. ‘행복하여라, 마음이 가난한 사람들! 행복하여라, 온유한 사람들! 행복하여라, 슬퍼하는 사람들! 행복하여라, 평화를 이루는 사람들’(마태 5,1-12 참조). 비록 현재 어려움이 있다 할지라도 그들은 행복합니다. 그들은 행복과 구원의 하느님 약속을 굳게 믿기 때문입니다.          

5. 우리는 우리의 영적 전통 안에 숨은 보물들을 드러내어 인류가 회복하도록 도울 수 있습니다. 불자들은 팔정도를 통하여 사회 문제에 참여하고자 연민과 지혜를 함양할 수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에게 희망은 그 보물들 가운데 하나입니다. 프란치스코 교황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희망은 우리에게 언제나 헤쳐 나갈 길이 있고, 길을 바꿀 수 있으며, 문제 해결을 위하여 노력할 수 있다는 것을 인식하게 해 줍니다”(회칙 「찬미받으소서」 [Laudato Si’], 61항).

6. 우리는 희망이 우리를 절망에서 구해 준다고 확신합니다. 이에 저는 희망의 중요성에 관하여 존경하는 고(故) 틱낫한 스님께서 알려 주신 지혜를 나누고 싶습니다. “희망이 현재의 순간을 감내하는 어려움을 덜어줄 수 있습니다. 내일 더 나아질 것이라고 믿는다면, 오늘 우리는 고난을 견디어 낼 수 있습니다”(「모든 발걸음마다 평화」 [Peace is Every Step], 41-42). 더 나은 내일을 위하여 우리 함께 일합시다!

7. 친애하는 벗 여러분, 여러분의 부처님 오신 날 경축이 끊임없이 희망을 살아 있게 하고 현재의 위기로 발생한 역경을 달게 받아들이고 그에 응답하는 행동을 이끌어 내기를 바랍니다. 

 

교황청 종교간대화평의회
의장 미겔 앙헬 아유소 기소 추기경
사무총장 인두닐 자나카라타나 코디투와꾸 칸카남라게 몬시뇰



<원문 Pontifical Council for Interreligious Dialogue, Message for the Feast of Vesakh 2022, Buddhists and Christians: Standing Together in Hopeful Resilience, 영어와 이탈리아어>

영어:
https://www.vatican.va/roman_curia/pontifical_councils/interelg/documents/rc_pc_interelg_doc_20220501_vesakh-2022_en.html

이탈리아어:
https://www.vatican.va/roman_curia/pontifical_councils/interelg/documents/rc_pc_interelg_doc_20220501_vesakh-2022_it.html

 

[내용출처 - https://cbck.or.kr/Notice/20220366?gb=K1200 ]
[해당 부분을 어문 저작물, 음향·영상물, 컴퓨터 데이터, 기타 저작물 등에 인용할 때에는 한국천주교주교회의·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에 저작권 사용 승인을 받아야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한국가톨릭 제20대 대선 정책 질의서 답변과 평가의견 발표 file 문화홍보팀 2022.02.26 260
2354 신문ㆍ방송 기후위기 시대, 멸종에 저항한다 문화홍보국 2022.05.11 8
2353 신문ㆍ방송 [더 쉬운 사회교리 해설- 세상의 빛] 167. 복음과 사회교리 (「간추린 사회교리」134항) 문화홍보국 2022.05.10 7
2352 신문ㆍ방송 [함께해요, 생태적 실천] 낭비 없이 재활용… ‘제로 웨이스트’ 실천하자 문화홍보국 2022.05.10 7
2351 신문ㆍ방송 그릇된 성모 신심과 올바른 성모 공경은? 문화홍보국 2022.05.10 16
2350 신문ㆍ방송 어두운 시대 ‘등불’ 된 이 책들…분도출판사 60돌 문화홍보국 2022.05.09 15
2349 신문ㆍ방송 교황청 “틱낫한 스님 지혜 함께 나누자” 봉축 메시지 문화홍보국 2022.05.09 13
2348 신문ㆍ방송 러시아 핵무기 만지작···교황 "무기로 평화 얻지 못해" 문화홍보국 2022.05.09 7
» 주교회의 [메시지] 2022년 부처님 오신 날에 불자들에게 보내는 경축 메시지 문화홍보국 2022.05.04 43
2346 담화 [담화] 2022년 제59차 성소 주일 교황 담화 문화홍보국 2022.05.04 28
2345 신문ㆍ방송 어서 오세요 | 쓰레기 박사···홍수열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장 문화홍보국 2022.05.04 17
2344 신문ㆍ방송 [성모 성월 특집] ‘기도, 성모님과 함께 성모님처럼’ - 성모님과 관련된 기도들 문화홍보국 2022.05.04 22
2343 신문ㆍ방송 한국천주교회 통계 2021 어떤 변화 두드러지나 문화홍보국 2022.05.03 27
2342 신문ㆍ방송 5월은 헌미헌금 봉헌의 달···'밥 나눔'의 의미는? 문화홍보국 2022.05.03 13
2341 신문ㆍ방송 [기획] 노동절 기획 / 교회 가르침으로 살펴보는 현대인의 노동 문화홍보국 2022.04.29 26
2340 신문ㆍ방송 스마트폰도 환경오염 주범… 최대한 오래 쓰자 문화홍보국 2022.04.29 19
2339 신문ㆍ방송 우크라이나 평화 기원 전시회 문화홍보국 2022.04.29 23
2338 신문ㆍ방송 [더 쉬운 사회교리 해설-세상의 빛] 166. 복음과 사회교리(「간추린 사회교리」255항) 문화홍보국 2022.04.28 12
2337 신문ㆍ방송 활발한 중고 거래, 환경 파괴 막는 ‘아나바다’ 될 수 있을까 문화홍보국 2022.04.28 21
2336 신문ㆍ방송 교황, 휴전 촉구했지만···러시아 정교회 수장은 푸틴 건강 기원 문화홍보국 2022.04.28 8
2335 신문ㆍ방송 [전례·상식으로 풀어보는 교회음악] (8)파스카 신비, 우리 삶에 스며들기를 문화홍보국 2022.04.26 2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1 Next
/ 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