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일보

“기도의 방향 어디로 향하는지 겸허히 성찰”

by 문화홍보국 posted Feb 16,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기도의 방향 어디로 향하는지 겸허히 성찰”

2021.02.16.

김주영 교구장 사순절 담화문 발표
사순 시기 실천할 약속 7가지 제시

▲ 김주영 천주교 춘천교구장
▲ 김주영 천주교 춘천교구장

김주영 천주교 춘천교구장(시몬 주교·사진)이 15일 사순절 담화문을 발표했다.

‘사랑으로 희망을 일구는 우리의 삶’을 제목으로 발표한 이번 담화문에서 김 교구장은 주교 서품과 착좌식에 많은 기도와 격려를 전한 신자들과 사제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희생과 자선의 의미를 강조했다.

김주영 교구장은 “지난해는 코로나19의 창궐로 모두에게 어렵고 힘든 한 해였다.새해를 맞은 지금까지도 감염병의 위험에서 벗어나지 못하고,불안정한 마음으로 사순의 시작인 재의 수요일을 맞게 됐다”며 “주님 앞에 두 손 모았던 지난 시간 우리가 겪은 삶의 변화는 무엇이고 그 기도의 방향은 어디를 향하고 있는지 겸허한 마음으로 성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이어 “우리는 나 자신만의 굴레를 벗어나 이웃과 시간·물질·공간을 나눠야 한다.이웃의 고통·아픔·절망을 함께 나누고 그들이 기댈 수 있도록 나의 어깨를 내어주어,희망을 향해 나아가는 길을 함께 걸어가야 한다.이것이야말로 더불어 하나 되어 평화를 이루는 일”이라고 했다.

이와 함께 김 교구장은 사순 시기에 실천할 약속 7가지를 요일별로 제시했다.묵상과 실천의 세 가지 핵심 주제는 기도·자선·희생이며 주요 내용으로는 △그리스도에 대한 찬미△이웃들에 웃음과 기쁨 선물△민족의 평화와 일치를 위한 기도 △코로나19로 세상을 떠난 이들을 위한 기도 △절제의 실천 △환경과 생태보존 등이다.

한편 사순절은 재의 수요일(2월 17일)부터 예수부활 대축일인 부활절(4월4일)까지 주일을 뺀 40일이다.40이란 수는 예수가 40일 동안 광야에서 받은 시험과 40일간 시내산에서 모세의 금식,이스라엘의 40년간 광야 생활,예수 부활에서 승천까지의 40일 등 고난과 부활의 상징적 기간을 의미한다. 김진형


강원도민일보 원문보기: http://www.kado.net/news/articleView.html?idxno=1060751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