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신문

[광복 70년·분단 70년, 평화 통일 기원 미사] 춘천교구, 모든 본당에서 통일을 기도하다

by 문화홍보국-주보 posted Aug 24, 20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광복 70년·분단 70년, 평화 통일 기원 미사]

춘천교구, 모든 본당에서 통일을 기도하다

 

2015-08-23, 9면

 

 ▲ 춘천교구 분단 70년 통일기원 미사가 8월 15일 교구장 김운회 주교 주례로 봉헌됐다.
(춘천교구 문화홍보국 제공)

8월 15일 춘천교구 전 신자들이 통일을 염원하는 간절한 기도를 바쳤다.

춘천교구는 교회력으로는 성모승천대축일이자 광복절인 이날 ‘분단 70년 통일기원 미사’를 마련했다. 북한을 직접 맞대고 있을 뿐 아니라 교구 관할지역에 이북 땅을 포함한 춘천교구인 만큼 신앙인으로서 분단의 아픔을 기억하고 민족의 평화와 일치를 위해 노력해나가기 위함이었다.

‘분단 70년 통일기원 미사’는 춘천 죽림동주교좌성당에서 교구장 김운회 주교의 미사를 비롯해 춘천교구 내 모든 본당에서 같은 지향으로 거행됐다. 미사는 ‘분단 70년 통일기원 영상’ 상영으로 시작됐다. 교구 사회사목국이 제작한 영상은 통일의식을 높이고 교구의 민족화해사업을 홍보하는 영상이다.

김운회 주교는 강론을 통해 “우리나라가 해방됐지만 남북이 분단돼 있는 한, 우리는 절반의 광복, 미완성의 광복을 살고 있다”고 말하고 “광복과 분단 70년을 맞는 우리는 분단을 넘어 통일로, 완전한 광복을 이룩해야 할 중요한 시대적 책무를 안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이날 미사가 우리의 사명을 되새겨 새롭게 하기 위함”임을 밝혔다.

이어 김 주교는 “하늘에 올라 천상 모후의 관을 쓰시고, 온 세상의 구원을 위해 기도하고 계신 성모님께 우리를 의탁하며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해 끊임없이 기도하자”고 당부했다.


원본링크: http://www.catholictimes.org/view.aspx?AID=269330

                                                             

 

이승훈 기자 (joseph@catimes.kr)

Articles

6 7 8 9 10 11 12 13 14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