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구와 언론


춘천교구 조철희 신부 첫 앨범 ‘주님의 숨 나의 쉼’

“나의 노래, 작은 위로되길”




2018-07-08 [제3102호, 12면]


“오로지 사제로서 온 마음을 다해 불렀습니다. 제 노래를 듣는 분들이 주님의 숨 안에 머물면서 편히 쉬실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춘천 만천본당 주임 조철희 신부의 말이다. 국내 대표 휴양지 중 하나인 춘천 지역에서 사목하는 사제로서 많은 이들에게 ‘쉼’이 되는 노래를 들려주고 싶었던 그는 첫 앨범 ‘주님의 숨 나의 쉼’을 발매했다. 춘천교구 소속·활동 사제 120명 가운데 공식 앨범을 발매한 이는 조 신부가 처음이다.

조 신부는 “성가대 활동도 한 번 한 적 없고 노래를 잘 부르는 것도 아니지만, 감수성 하나만큼은 주님께서 내게 주신 선물”이라고 말한다. 이번 앨범 총 11곡 중 10곡을 직접 작사하고 3곡을 작곡할 수 있었던 것도 그동안 사제로서의 감정들에 충실하면서 노력한 덕분이다.

특히 조 신부는 이번 앨범에서 ‘사제로서의 마음가짐’, ‘신자들에게 상처받고 홀로 남았을 때의 기분’ 등 각 곡의 창작 배경을 밝히고 사제로서의 묵상도 담은 글을 적었다. 누구든 삶의 목적을 잃고 방황할 때, 누군가 미워졌을 때, 작은 위로와 용서가 필요할 때 등 상황에 따라 자신에게 맞는 곡을 선택해 들으며 기도할 수 있도록 돕는 글이다.

시각장애를 안고 있는 본당 주일학교 어린이 신효림(스텔라·10)양이 작사·작곡해 조 신부와 함께 부른 ‘평화로운 세상’, 세월호 희생자들에게 사제로서 아무것도 해줄 수 없는 미안함을 담아 부른 ‘이 봄이 미안해’는 조 신부가 아끼는 곡이다.

“부족함 많은 제가 앨범을 낸 건 기적 같은 일입니다. 도움을 청하면 모두 마다하지 않고 도와줬습니다. 전부 하느님께서 이루신 일입니다. 하느님의 그 사랑을 음악 피정을 통해 나누고 싶습니다.”

앨범 ‘주님의 숨 나의 쉼’은 만천본당이나 펠리칸성물(www.feli.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수익금은 전액 만천본당 새 성당 건립 기금으로 쓰인다. ※문의 033-243-9930 춘천 만천본당



조철희 신부가 시각장애를 안고 있는 신효림양과 함께 첫 앨범 ‘주님의 숨 나의 쉼’ 수록곡 ‘평화로운 세상’을 부르고 있다.

조철희 신부 제공




이소영 기자 lsy@catimes.kr
원본링크: http://www.catholictimes.org/article/article_view.php?aid=297001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평창올림픽 특별기고] 평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선물 2018.02.20 242
공지 [사목교서-춘천교구] 성경 말씀의 참뜻 이해하고 실천하자 2016.11.25 537
1578 춘천 가톨릭문우회 ‘주님보셔요’ 펴내 2007.06.28 9781
1577 김운회 주교 자선주일 담화 2014.12.24 9573
1576 [강원포럼]청양(靑羊)의 기운으로 하나 되는 해 2015.01.05 8612
1575 춘천교구 설악동본당, 도시본당과 교류 적극 나서 2007.06.28 8504
1574 말레이시아 한인천주교회를 찾아서 2007.12.06 8411
1573 춘천 소양로성당(등록문화재 제161호) 2007.06.28 7975
1572 강원도 홍천 내면본당 용영일 신부 성전 짓는 이야기 2007.06.28 7937
1571 춘천교구 밀알재활원 생활재활교사 모집 2011.08.18 7451
1570 춘천교구 포천본당 설립 50주년 2007.06.28 7251
1569 춘천ㆍ함흥교구 한국전쟁 순교자 시복시성 추진 2007.07.23 7163
1568 눈꽃마을 고봉연 신부의 겨울 이야기 2007.06.28 7076
1567 제84차 풍수원 성체현양대회 열어 2007.06.28 7048
1566 신자들과 화합 다지고 겨울올림픽 유치 기원 2007.06.28 7007
1565 춘천교도소 재소자 7명 세례받아 2008.01.10 7004
1564 [근대문화유산] 옛 포천성당(제271호) 2008.01.10 6948
1563 [인터뷰]“교회의 사명인 봉사 통해 이웃에게 다가갈 것” 2015.03.25 6865
1562 원주교구·춘천교구 공동 제85차 풍수원 성체현양대회 2008.05.30 6817
1561 20세기 순교자 현양은 후손의 도리 2007.07.23 6775
1560 [위령기도를] 춘천교구 김학배 신부·김승배 강원지사장 부친 2012.01.11 6720
1559 춘천교구 설악동본당 ‘사랑하는 아내에게’ 행사 2007.06.28 650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