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천주교 춘천교구

교구와 언론

가톨릭신문
2018.05.25 10:58

춘천교구 물치본당 감사미사

조회 수 13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춘천교구 물치본당 감사미사


고난 딛고 88년 지킨 공소… 본당 승격

개발로 옛 공소 건물 철거돼
 신자 집 순회하며 공동체 유지
 피정의 집 운영해 유지비 충당




발행일2018-05-13 [제3094호, 5면]



춘천교구 물치공소 본당 승격 감사미사가 5월 5일 오전 교구장 김운회 주교 주례로 봉헌되고 있다.

춘천교구 물치본당 제공




춘천교구 물치본당 승격 감사미사가 5월 5일 교구장 김운회 주교 주례로 봉헌됐다.

김 주교는 이날 강론에서 “교우들이 오랜 세월 공소를 이끌어왔기에 본당 승격의 기쁨을 맞게 됐다”면서 “공소 시절 보여준 열성이라면 머지않아 대성당도 짓게 될 것”이라고 격려했다.

교구는 올해 1월 25일 물치공소를 본당으로 승격시켰다. 처음 공소예절을 시작한 지 88년 만이다. 물치공소는 동해 바닷가에 인접한 피정의 집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본당 초대 주임으로는 문양기 신부가 임명됐으며, 관할 구역은 강원도 양양군 강현면 전체다. 성당은 기존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의 공소를 그대로 활용한다.

230여 명의 신자들로 구성된 물치본당 공동체는 그동안 한마음으로 공소를 지킨 덕분에 본당 승격의 기쁨을 맞이할 수 있었다.

특히 신자들은 도로 확장공사로 인해 옛 공소 건물이 철거된 상황에서도 각 신자 집을 순회하면서 기도하고 공동체 유지에 힘을 모아왔다. 1996년부터는 ‘피정의 집’을 운영, 공소 유지비를 충당하기도 했다.

물치본당은 올해 승격 첫 해를 맞아 사목목표를 ‘복음을 듣고 살며 전하는 해’로 정하고 신자들의 내적 성숙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지난 3월부터는 그 노력의 하나로 ‘미사 전 복음말씀 봉독하기’, ‘오후 10시 어디서든 기도 바치기’ 등을 실천 중이다.

문양기 신부는 “본당 승격은 ‘지역사회에 복음화를 더 활발히 해나가라’는 주님의 소명 같다”면서 “피정의 집으로 유명했던 물치공소의 특성을 살려 신자들이 휴식과 기도를 병행할 수 있는 ‘피서지 본당’이 되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소영 기자 lsy@catimes.kr
원본 링크: http://www.catholictimes.org/article/article_view.php?aid=294590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1649 가톨릭신문 춘천교구 영동지구 제1회 순교자현양대회 2016.06.23 304
1648 가톨릭평화신문 훈훈한 본당 만들기 어렵지 않아요 2012.02.27 2388
1647 도민일보 횡성 풍수원성당 성체현양대회 봉헌 2018.06.01 247
1646 도민일보 횡성 풍수원 성체현양대회 2013.05.31 1637
1645 가톨릭신문 화재로 숨진 태국 노동자들 시신 거둔 춘천 사회복지회 2007.06.28 4008
1644 도민일보 화목한 가정 만들기 ‘매일 더 자주’ 캠페인, 천주교 춘천교구 스티커 배포 2015.07.01 631
1643 도민일보 홍천성당 설립 90주 감사 미사 2013.06.17 2886
1642 도민일보 홍천군 노인요양원 개원 2010.09.29 2142
1641 강원일보 홍천 안나노인요양원 시설장 모집 2013.03.06 2619
1640 도민일보 해안공소, 해안본당으로 승격 2013.03.06 1506
1639 가톨릭평화신문 함흥교구장 서리로 임명된 춘천교구장 장익 주교 2007.06.28 3574
1638 가톨릭신문 함흥교구 신학생 모집… 7월 31일까지 전국 신자 대상 2016.06.20 276
1637 도민일보 한전 강릉 장애인 복지 협약 2016.07.20 356
1636 가톨릭신문 한반도 평화기원 미사 8년 만에 봉헌 2011.06.24 1636
1635 가톨릭평화신문 한글날에 더 빛나는 아름다운 우리말 성당 2014.10.20 1314
1634 가톨릭신문 한국교회, ‘신천지’ 포교활동 대응 본격 나서 2017.07.27 210
1633 가톨릭평화신문 한국교회 주교단 사목현장 실습 2014.06.09 882
1632 가톨릭평화신문 한국가톨릭상담심리학회장 이찬 신부 2014.04.22 1423
1631 도민일보 한국가톨릭 상담심리학회 창립 2013.05.08 2050
1630 가톨릭평화신문 한국 천주교회 최초로 4형제 신부 길러낸 ‘어머니’ 2015.03.25 11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3 Next
/ 8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