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일보

사제의 맑은 시선으로 본 바다·산·들-춘천교구 김현신 요셉신부 사진전

by 문화홍보국 posted Oct 13,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제의 맑은 시선으로 본 바다·산·들

춘천교구 김현신 요셉신부 사진전
내달 24일까지 김포 가톨릭문화원



승인 2016.10.11


805492_316666_1549.jpg 

▲ 김현신 작 ‘ 바닷가 주문진’


사목 생활을 하며 발견한 아름다움을 틈틈이 사진에 담아온 김현신 요셉신부(춘천교구 주문진본당 주임신부·사진)가 내달 24일까지 김포 가톨릭문화원 아트센터(ALMA ART)에서 전시회를 연다.

‘Pax et Bonum-평화와 선’을 주제로 한 이번 전시에는 사제로서의 맑은 영과 시선으로 자연·사물과의 교감을 담은 작품 43점이 전시된다.

 805492_316667_1549.jpg 
 

김현신 신부는 “세상에 평화와 선이 가득하기를 기도하는 마음으로 사진전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지난 1990년 1월 사제 서품을 받은 김 신부는 지금부터 10여 년 전 온 세상에 펼쳐진 아름다움을 포착하기 위해 사진에 입문했다. 김 신부의 작품 속 풍경은 먼 곳에 있지 않다.사목활동을 하며 방문했던 곳을 비롯해 안식년을 보내기 위해 찾았던 지구촌 풍경,교우들의 얼굴,그리고 마음을 움직이는 ‘자연’의 아름다움이다.철원 비둘기낭,속초 영금정,대관령 양떼목장,춘천 코스모스 들판,주문진 바닷가 등 도내 곳곳에서 포착한 평화로운 풍경도 만날 수 있다.

박유진 가톨릭문화원장은 “김현신 신부의 작품들이 많은 이에게 기쁨과 평화,선한 영감을 불러일으켜 줄 것”이라고 말했다. 안영옥 okisoul@kado.net


원본링크: http://www.kado.net/news/articleView.html?idxno=805492



Articles

3 4 5 6 7 8 9 10 11 12